포세이돈해양경찰 스킵네비게이션

  • H.
  • 공지사항
  • 뉴스

뉴스

해양경찰청, ‘유ㆍ무인 복합 운용 선박’ 개발 박차
  • 작성자
    포세이돈해양경찰
  • 작성일
    2020-07-29 11:06:59
  • 조회수
    34
- 24시간 순찰, 신속 초동 대응, 악기상 극복 등 해양경찰 임무 수행범위 확대 기대 -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민․관 협업으로 해상 순찰용 유ㆍ무인 겸용 선박 개발과 시범운용에 속도를 낸다고 28일 밝혔다. 해양경찰 함정․파출소․항공기 등 최일선 현장에서 근무하는 대원은 극한의 자연환경에 노출되어 있다. 안전하고 효율적인 임무수행을 위해서는 ‘유․무인 복합 체계’로의 전환이 필요성이 대두됐다.

 이에 따라, 해양경찰청은 24시간 연안 순찰 및 신속한 초동 대응이 가능한 ‘유ㆍ무인 복합 운용 선박’을 개발하기 위해 지난 해 12월 8개 기관과 「무인선박 기술개발 및 新산업 육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무인선박 기술개발․신산업 육성․제도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 일    자 : ’19.12.19(목)
- 참여기관 : 해양경찰청, 경상남도, 창원시, LIG 넥스원, 선박플랜트 연구소, 한국선급, 범한산업(주), 중소조선연구원, 경남테크노파크
- 목    적 : 미래 신기술을 활용하여 해양주권수호 및 무인선박 신산업생태계 조성 등 혁신성장 지원

 이 사업은 국비지원 외 경상남도와 민간이 개발비를 출연했으며, 총 사업비는 20억 원 규모다. 해양경찰청은 기술 개발 지원을 위해 고속단청 1척을 제공했으며,  업무협약 기관과 함께 자율운항․원격통제 및 무선통신장치 등 기술을 적용해 ‘유․무인 겸용 고속단정’을 개발하고 있다.

 서정원 스마트해양경찰추진단장은 “이 사업으로 무인선박 산업 생태계 조성과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첨단 과학기술을 해양경찰 임무 전반에 접목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벤처형 조직인 스마트해양경찰추진단* 출범 1년을 맞아 해양경찰 현장 혁신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 스마트해양경찰추진단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 환경 변화에 발 빠르게 대비하기 위해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도전적인 과제를 추진하는 벤처형 문제해결 조직

 한편, 해양경찰청은 27일 기술개발 협력업체 LIG 넥스원 기술전문가를 초청해 무인선박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전망, 해양경찰청에 도입될 ‘유․무인 겸용 고속단정’ 기술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댓글운영정책
다음에 해당하는 내용은 게시자에게 통보하지 않고 운영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특정인의 개인정보(실명, 상호명, 사진,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를 포함한 글
  •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글
  • 상업적인 광고, 욕설, 음란한 표현 또는 반복적인 동일한 내용의 글
  •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동영상 등)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글
댓글 운영정책에 어긋나는 글은 운영자에 의해 삭제됩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등록 해보세요!
TOP